묘공당 대행선사 열반 10주기 기념 ‘세계의 비구니 승가: 현재와 미래’ 국제 학술대회 개최 – 글: 편집부

미국 선련사 하주스님의 발표 모습

재단법인 한마음선원 대행선연구원이 6월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간 한마음선원 안양본원에서 ‘세계의 비구니 승가: 현재와 미래(Buddhist Nuns’ Sangha around the World: Present and Future)’를 주제로 국제학술대회를 열었다.

‘묘공당 대행선사 열반 10주기’를 맞아 개최한 이번 학술대회에는 한국·미국·일본·대만·영국·독일 등 세계 각국에서 활동하는 비구니 스님과 학자들이 참석하여 각 나라의 비구니승가 상황을 전했다.

이번 대회를 통하여 세계 곳곳의 비구니승가와 여성출가자의 역사와 상황을 이해할 수 있었으며 국경을 넘어 비구니와 여성불교의 미래 발전방안에 대한 논의도 할 수 있었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특히 미국 미시간 앤아버에 있는, 한국 스님인 삼우스님이 창건하신 ‘선련사’의 주지 하주스님이 선련사와 본인의 수행에 대한 발표를 했다. 하주스님은 오랜 만에 한국을 방문하였으며 학술대회 전에 서울의 조계사, 국립중앙박물관, 해인사를 방문하였다.

한편 이번 국제학술대회 조직과 운영에 사카디타 코리아 공동대표이자 서울대학교 철학과 교수 조은수 교수가 많은 힘을 쏟았으며 민우스님과 정형은님이 통역을 맡았다.